close

박신혜, '지진 피해' 네팔 위해 3천만원 후원.."힘 됐으면"



[OSEN=정유진 기자] 배우 박신혜가 지진으로 큰 피해를 입은 네팔 국민들을 위해 후원에 동참했다고 국제구호단체 기아대책(회장 유원식)은 30일 밝혔다.

기아대책 관계자는 “2011년부터 기아대책 홍보대사로 활동중인 배우 박신혜 씨가 지난 27일 네팔 지진 피해 지역을 위해 사용해달라며 3천만 원을 후원했다”고 전했다.

2009년 기아대책과 네팔 봉사 활동을 다녀온 후 네팔에 아동 교육과 도서 후원을 하기도 했던 박신혜는 기부와 함께 지진으로 가족과 친구를 잃고 큰 슬픔에 잠긴 네팔 국민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면 좋겠다는 뜻을 전해왔다.

박신혜 소속사 S.A.L.T.(솔트) 엔터테인먼트 역시 소속 배우의 뜻에 동참하여 네팔 지진 피해지역을 위해 1천만 원을 후원했다.

지난 해 세월호 참사에 전국재해구호협회에 5천만 원을 기부한 바 있는 박신혜는 기아대책 ‘행복한홈스쿨' 과 별빛천사마을 프로젝트 후원 등을 통해 국내외 소외된 이웃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한편 기아대책은 네팔 지진 발생 이후 27일 긴급구호팀을 급파, 카트만두와 인근 지역에서 구호활동을 펴고 있다.

eujenej@osen.co.kr

<사진> 기아대책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