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악의 연대기', 韓영화 44일만에 흥행 1위 탈환



[OSEN=최나영 기자] 영화 '악의 연대기'(백운학 감독)가 개봉 첫 날 11만여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에 등극했다. '분노의 질주: 더 세븐',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이 점령했던 극장가에 한국영화가 1위를 차지한 것은 무려 44일만이다.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의 집계에 따르면 지난 14일 개봉한 '악의 연대기'는 이날 11만 4,533명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이는 같은 날 개봉한 '매드맥스: 분노의 도로'는 물론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등 쟁쟁한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영화들을 넘는 기록이다.


'악의 연대기'의 박스오피스 1위 탈환은 3/31(화) 이후 44일만으로, 한국영화 가뭄을 뚫고 단비를 내린 것으로 주목 받고 있다.


특히, '악의 연대기'의 오프닝 스코어는 2015년 개봉한 한국영화 최고 흥행작인 '조선명탐정: 사라진 놉의 딸'(누적 387만 2,053명)의 개봉 첫 날 스코어인 11만 3,443명을 뛰어넘은 것이라 더욱 눈길을 끈다.


'악의 연대기' 흥행 요인으로는 지난 2013년 '숨바꼭질'로 역대 스릴러 흥행 1위를 기록한 배우 손현주에 대한 믿음이 큰 몫을 차지하는 것으로 분석된다.


한편 '악의 연대기'는 특진을 앞둔 최고의 순간에 우발적으로 사람을 죽인 최반장(손현주)이 자신이 저지른 살인사건의 담당자가 되어 사건을 은폐하기 시작하면서 더 큰 범죄에 휘말리게 되는 추적 스릴러다.


nyc@osen.co.kr
<사진> '악의 연대기' 포스터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