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정우성, 亞 최대 단편영화제 심사위원 위촉



[OSEN=김윤지 기자] 배우 정우성이 오는 6월 4일 도쿄에서 개최되는 '숏쇼츠필름 페스티벌 & 아시아 2015' (SSFF & Asia)의 심사위원으로 위촉됐다.
 
'숏쇼츠필름 페스티벌 & 아시아 2015'는 미국 아카데미시상식이 공인한 아시아 최대 국제 단편영화제로 올해는 국제경쟁, 아시아 경쟁, 일본 경쟁 세 부문에 걸쳐 출품된 80여 편의 작품들 중 부분별 최고작품상과 대상을 선정한다. 또 대상 작품은 아카데미시상식 단편부문 1차 후보작으로 선정되는 혜택이 주어진다.
 
정우성은 '내 머리 속의 지우개', '데이지',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 등을 통해 일본에서도 큰 인기를 얻은 바 있으며 최근 영화 제작 및 연출자로도 활동하고 있어 이번 심사를 요청 받았다. 올해 심사위원으로는 일본 유명 감독 가와세 나오미, 소설가 우부카다 토우, 배우 후지와라 노리카 등이 함께 한다.
 
특히 영화제 기간 중인 6월 7일 '정우성 시네마 나이트'를 개최, 정우성이 연출한 '킬러 앞에 노인'을 비롯한 단편들을 모아 특별 상영 및 관객과의 만남도 가질 예정이다.
 
정우성은 유엔난민기구 명예사절로 심각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아프리카 남수단을 직접 방문해 난민의 어려움을 알리는데 앞장서고 있다.


ja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