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구여친클럽’ 변요한·송지효, 전여친 악담 속 해피엔딩일까



[OSEN=표재민 기자] ‘구여친클럽’ 변요한과 송지효가 전 여자친구들의 ‘오래 못 갈 것’이라는 저주 속에 행복한 사랑을 이어갈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5일 방송된 tvN 금토 드라마 ‘구여친클럽’ 9회는 방명수(변요한 분)와 김수진(송지효 분)이 사귄다는 사실을 주변 인물들이 모두 안 가운데 전 여자친구들의 저주가 이어졌다.

명수에게 미련이 있는 나지아(장지은 분)는 “둘이 얼마나 가겠어? 명수한테 차이면 우리랑 동지 되는 거다. 그때 보자”라고 악담을 퍼부었다.

결혼이 깨질 위기에 처한 장화영(이윤지 분)도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명수와 수진은 전 여자친구들의 악담과 수진을 좋아하는 감독 조건의 방해를 뚫고 사랑을 이어가야 하는 상황. 쉽지 않은 가시밭길을 걷게 된 두 사람의 앞날은 ‘해피엔딩’일까.

한편 ‘구여친클럽’은 웹툰작가 방명수와 그의 과거 여자친구들의 이야기가 담긴 웹툰을 영화화하게 된 영화 프로듀서 김수진이 벌이는 코믹 로맨스다.

jmpyo@osen.co.kr

<사진> ‘구여친클럽’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