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밤선비’ 이준기는 복귀, 이유비는 아직 병원 “경과 보는 중”



[OSEN=표재민 기자] 배우 이준기가 코뼈 골절 부상을 딛고 오는 18일 ‘밤을 걷는 선비’ 촬영에 복귀하는 가운데 이 드라마의 주연 배우이자 함께 촬영을 하다가 다친 이유비는 좀 더 경과를 지켜봐야 하는 상태다.

이유비 측은 17일 오후 OSEN에 “이유비 씨가 아직 입원 중에 있다”면서 “좀 더 경과를 지켜봐야 할 것 같다”라고 밝혔다.

앞서 이유비는 지난 10일 MBC 새 수목드라마 ‘밤을 걷는 선비’ 촬영 중 부상을 당해 허리 부분 통증을 느끼고 있는 상태다. 당시 이준기 역시 코뼈 골절 부상으로 수술을 했고 일주일가량의 휴식기를 거친 후 오는 18일 복귀할 예정이다. 

'밤을 걷는 선비'는 '뱀파이어 선비' 김성열(이준기 분)을 중심으로 '흡혈귀'라는 흥미로운 소재를 통해 달콤살벌한 로맨스, 오싹함과 스릴 등을 안길 판타지멜로다. 오는 7월 현재 방송 중인 ‘맨도롱 또똣’ 후속으로 전파를 탄다.

jmpy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