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배용준·박수진 측 "본식 드레스만 결정…날짜 미정"


[OSEN=김윤지 기자] 결혼을 앞둔 배우 박수진이 본식 드레스를 결정했다.


소속사 키이스트 관계자는 29일 오전 OSEN과 통화에서 "최근 배용준, 박수진 커플이 웨딩화보를 촬영하면서 본식 드레스까지 결정했다"며 "하지만 결혼식 날짜가 정해진 상태는 아니다. 날짜를 두고 고심하고 있는 상태"라고 말했다.


배용준과 박수진 커플은 지난 22일 왕지혜, 김성은, 이연두 등 신부 측 들러리와 일반인인 신랑 측 들러리가 함께 하는 웨딩화보를 촬영했다.


배용준과 박수진은 지난달 15일 결혼을 깜짝 발표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두 사람은 이전부터 서로 알고 지낸 선후배 관계였으나 지난 2월부터 연인으로서 만남을 시작했다. 이후 3개월여만에 초고속 결혼 발표를 하게 됐다.


ja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