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제3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BICF), 어떻게 달라지나




[OSEN=권지영 기자] 부산 전체에 화끈한 웃음 폭탄을 터트릴 제3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BICF)’가 올해는 어떻게 달라질지 관심을 끈다.

조직 위원회 집행위원장 김준호와 코미디계의 대부이자 명예위원장인 전유성 위원장, 이사 김대희를 필두로 쟁쟁한 국내 코미디언이 총출동하는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은 지난 2013년 제 1회에서 ‘부산바다를 웃음바다로’라는 타이틀로 아시아 최초, 국내 최대의 코미디 페스티벌 장을 열었으며 2014년 제 2회에서는 ‘웃음은 희망이다’라는 슬로건 아래 한층 업그레이드 된 웃음을 선사해 호평 받은 바 있다.

이어 올해 펼쳐질 3회에서는 지난 두 축제의 슬로건을 합쳐 ‘부산바다 웃음바다, 웃음은 희망이다’로 두 배는 더 강력해진 빅재미와 빅웃음을 선사할 것을 예고했다.

오는 8월 28일부터 8월 31일까지 총 4일간 영화의전당, 소향씨어터, 예노소극장 등 부산 곳곳에서 진행될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BICF)’은 올해 세 번째 축제를 맞은 만큼 더욱 탄탄하고 짜임새있는 구성으로 찾아온다. 호주, 영국, 캐나다, 스위스, 미국, 중국, 일본 등 전 세계를 대표하는 코미디언들이 찾아와 고퀄리티의 공연을 선보임은 물론 사전 행사에서는 코미디 특강, 코미디 UCC 공모전 등 올해부터 새롭게 선보이는 프로그램이 등장할 예정인 것.

무엇보다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BICF)’은 KBS, MBC, SBS, tvN 등 방송사의 벽을 허물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코미디언들이 한 자리에 모이는 자리이기에 올해 역시 입이 떡 벌어질 정도로 탄탄한 라인업을 예감케 하고 있는 상황. 특히, 올해는 국내코미디 산업 육성 및 인재 발굴 등 국내 공연 코미디의 활성화를 위해 국내 공연팀의 공연을 증가시켰다고 전해져 더욱 많은 관심이 더해지고 있다.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BICF)’의 한 관계자는 “지금까지 두 번의 축제를 진행하며 느꼈던 단점은 보완하고 장점을 더욱 살려 완성도 높은 페스티벌을 선사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더욱 많은 분들이 행사를 즐기고 K-코미디가 세계로 쭉쭉 벋어나갈 수 있도록 온 마음을 다해 준비하고 있으니 많은 성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처럼 코미디와 웃음 아래 하나 될 축제의 장에 대한 관심이 더욱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부산과 대한민국 전체를 웃음바다로 빠트릴 제3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BICF)’은 8월 28일부터 31일까지 나흘 동안 본 축제가 진행된다.

jykwon@osen.co.kr
<사진>(사)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조직위원회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