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육룡이 나르샤’ 측 “김명민 하차는 사실무근, 출연한다” [공식입장]



[OSEN=표재민 기자] SBS 새 월화드라마 ‘육룡이 나르샤’ 측이 김명민의 하차 보도에 대해 명백한 오보라고 선을 그었다.

SBS의 한 관계자는 27일 오전 OSEN에 “김명민 씨가 스케줄 상의 문제로 고민을 한 것은 맞다”라면서도 “허나 제작진이 김명민 씨와 함께 드라마를 만드는 것으로 논의를 끝낸 상태”라고 설명했다.

이어 이 관계자는 “하차 보도는 사실무근이다. 명백한 오보다”라고 덧붙였다. 김명민 측 관계자 역시 “하차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난감해 했다.

한편 ‘육룡이 나르샤’는 고려 말 새로운 나라 조선의 건국시기에 몸을 일으킨 풍운의 여러 인물 중, 이방원을 중심으로 한 여섯 인물이 펼쳐지는 정치무협액션 사극이다. 김명민은 정도전 역할을 맡았다. 김명민 외에 유아인, 천호진, 변요한, 신세경 등이 출연한다. 현재 방영 중인 ‘상류사회’ 후속인 ‘미세스캅’ 다음에 방송된다. / jmpyo@osen.co.kr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