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윤은혜 측 “절대 표절아냐..입장 변화 없다” [공식입장]


[OSEN=박진영 기자] 배우 윤은혜 측이 한국 패션디자이너연합회(CFDK) 측의 “표절로 보여진다”는 입장에 “절대 표절이 아니”라고 못 박았다.

윤은혜 측 관계자는 7일 오후 OSEN에 “앞서 자료를 통해 입장을 밝혔던대로 저희는 윤춘호 디자이너의 2015년 F/W 상품을 협찬 받은 적이 없다”며 “시장에 나와 있지도 않기 때문에 협찬을 받을 수도 없고, 볼 수도 없다”고 말했다.

이어 이 관계자는 “실제로 의상을 보면 재질, 앞판, 프릴 등 모두 다르다. 옆에 달리고 흰색이라는 점만 같다”며 “절대 표절이 아니기 때문에 우리의 입장 역시 변함이 없다”고 재차 강조했다.

앞서 CFDK 측은 이날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표절 논란에 휩싸인 윤은혜의 의상이 표절로 보여진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중국 디자인 서바이벌 프로그램 ‘여신의 패션’에 출연 중인 윤은혜는 지난 달 29일 방송에서 ‘나니아 연대기’를 주제로 하얀색 코트에 날개 모양의 레이스를 달아 1위를 했다.

방송 후 이 디자인이 윤춘호 디자이너의 의상을 베꼈다는 의혹이 발생했다. 윤춘호 디자이너는 지난 5일 자신의 SNS에 “중국 패션방송에 우리 옷이 나왔다고..그냥 협찬이 나갔나하고 넘겼는데 다른 여자 분이 만든 옷이었단다”라며 “FW 한 시즌 비즈니스와 컬렉션을 위해 노력한 결과물을 그들은 이렇게 쉽게..이렇게 뻔뻔하게..그냥 힘빠진다”라고 밝혔고, 곧바로 표절 의혹 논란으로 번졌다.

이에 윤은혜 측은 6일 늦은 밤에서야 보도자료를 통해 “디자인이 흡사할 뿐 절대 표절이 아니”라고 반박했다. /parkj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