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사진]설현,'보정 없이 완벽한 라인'



[OSEN=인천, 백승철 기자] 25일 오후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5 타이어뱅크 KBO 리그' SK 와이번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 시작전 설현이 시구를 하고 있다.

삼성이 KBO 리그 역대 첫 선발 전원 10승에 도전한다. 마지막 주자인 장원삼이 10승 재도전에 나섰다.

장원삼은 올 시즌 24경기(선발 23경기)에서 9승8패 평균자책점 5.78을 기록하고 있다. 전반기에는 기대에 못 미치는 성적을 냈으나 후반기 들어 살아나고 있다. 최근 5경기에서도 1승 무패 평균자책점 3.48로 좋은 성적이다.

이에 맞서 5위를 굳히고자 하는 SK는 크리스 세든이 선발로 나섰다. 세든은 올 시즌 12경기에서 5승5패 평균자책점 5.75를 기록 중이다. 다만 최근 5경기에서는 4승1패 평균자책점 3.19로 페이스가 좋다. 최근 3경기에서 모두 승리를 따내기도 했다. / baik@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