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육룡이' 유아인 "작품 선택 계기? 이방원 캐릭터에 끌렸다"



[OSEN=정소영 기자] '육룡이 나르샤' 유아인이 차기작을 선택하게된 계기를 밝혔다.


유아인은 30일 서울 목동 SBS에서 열린 새 월화드라마 '육룡이 나르샤' 제작발표회에서 "이방원 캐릭터에 끌림이 강했다"라고 말했다.


그는 '육룡이 나르샤'를 선택하게된 계기를 묻는 질문에 "전작들이랑은 크게 상관 없다"라며 "작가님들 작품을 어린 나이부터 봐오면서 팬이었고, 이방원 캐릭터에 끌림이 강했다. 훌륭한 선배님들이 연기 해오셨던 선이 굵은 인물이라 다소 젊은 배우인 제가 연기하면 어떤 새로운 점이 있을까 생각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6명이 함께 주인공으로 나온다는 점이 끌렸다. 미드 중에 '왕좌의 게임'을 봤는데, 그런 굉장한 흥미진진한 캐릭터들이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플롯이 흥미롭다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유아인은 '육룡이 나르샤'에서 이성계의 다섯 째 아들 이방원 역을 맡아 출연한다.


한편, '육룡이 나르샤'는 '고려'라는 거악(巨惡)에 대항하여 고려를 끝장내기 위해 몸을 일으킨 여섯 인물의 이야기이며 그들의 화끈한 성공스토리를 그리는 드라마로, 오는 10월 5일 첫 방송된다. / jsy901104@osen.co.kr


[사진] 권영민 기자 raonbitgrim@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