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특종’ 조정석 “박보영과 같은 날 개봉..서로 시사회 불참”



[OSEN=정소영 기자] 배우 조정석이 박보영의 영화 ‘돌연변이’와 같은 날 개봉하는 소감을 전했다.

조정석은 14일 오전 서울시 종로구 팔판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영화 ‘특종:량첸살인기’ 관련 인터뷰에서 그간의 근황과 촬영 에피소드 등을 전했다.

이날 그는 “‘특종’과 ‘돌연변이’가 같은 날 개봉한다는 얘기를 듣고 문자를 주고받았다. ‘서로를 열심히 응원하자’고 말하면서, 시사회는 서로 못 가는 걸로 잠정적으로 결론을 냈다. 아마 오늘 VIP 시사회에 안 올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조정석은 “서로 엄청 응원하고 있다. 내일 ‘돌연변이’ 시사회에 ‘너 응원하러 왔다’면서 깜짝쇼료 한 번 갈까 생각 중이다. ‘대인배’라는 기사 나올 것 아니냐”며 농담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조정석은 어제의 특종이 오늘의 오보가 되고만 기자 허무혁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특종:량첸살인기’는 연쇄살인사건에 관한 일생일대의 특종이 사상초유의 실수임을 알게 된 기자의 오보대로 실제 사건이 발생하며 일이 점점 커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조정석, 이미숙, 이하나 등이 출연하며, ‘연애의 온도’를 연출했던 노덕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오는 22일 개봉 예정. / jsy901104@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