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발칙하게' 김지석, 성추행범 몰려 학교 그만뒀다



[OSEN=이지영 기자] 김지석이 학교를 그만뒀다.

20일 방송된 KBS '발칙하게 고고'에서는 수아(채수빈)의 계략으로 태범(김지석)이 성추행범으로 몰리는 모습이 그려졌다. 한 여학생은 태범은 치어리딩을 하다 태범이 자신의 가슴을 스쳤다고 불쾌해 한다. 태범은 사과를 하지만, 수아는 그 문제를 크게 만든다.

학부형들이 학교로 몰려오고, 태범은 성추행범으로 몰렸다. 학부형들은 내부고발자 태범을 몰아내자고 교육청에 신고를 하고, 태범은 결국 "나 때문에 상처를 받는 학생들이 계속 생기는 것 같다. 내가 그만두겠다"고 한다.

'발칙하게 고고'는 고등학교 내 두 동아리의 통폐합이라는 해프닝을 통해 위선과 부조리로 가득하고 생존을 위한 경쟁만을 강조하는 학교 안의 풍경을 그린 드라마로, 매주 월화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 bonbon@osen.co.kr

<사진> '발칙하게 고고'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