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객주' 이덕화, 한채아 샀다 "내가 데려갈 것"



[OSEN=이지영 기자] 이덕화가 한채아를 자신의 집에 들였다.

21일 방송된 KBS '장사의 신-객주 2015'에서는 석주(이덕화)가 소사(한채아)의 집을 찾는 모습이 그려졌다. 석주의 방문에 소사는 음식을 내놓고, 석주는 음식이 초라하다고 타박한다. 소사는 "우리집 어른들이 대대로 먹는 건강식이다"고 말해 석주를 흐뭇하게 한다.

마당으로 나온 석주는 소사의 그림이 그려진 화보집을 다 태우라 명령하고, 소사의 아버지는 "우리 딸 첩으로 팔려고 비싼 돈주고 그린 그림이다"고 화보집을 건지려한다.

석주는 "이제 이 책들을 필요없다. 내가 너를 데려가겠다. 너를 내당에 들이겠다"고 말해 소사를 놀라게했다.

'장사의 신-객주 2015'는 폐문한 천가객주의 후계자 천봉삼이 시장의 여리꾼으로 시작해 상단의 행수와 대객주를 거쳐 거상으로 성공하는 이야기로, 매주 수목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 bonbon@osen.co.kr

<사진> '장사의 신-객주 2015'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