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
close

'히든싱어4' 김연우 "'여전히 아름다운지' 부르다 성대결절"



[OSEN=정유진 기자] 가수 김연우가 '여전히 아름다운지'를 부르다가 성대결절이 왔었다고 밝혔다.



김연우는 21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히든싱어4'에서 "김연우에게도 어려운 노래라고 하더라"는 말에 "그렇다"고 수긍했다.


이어 그는 "오리지널 키가 G키다. 요즘에 나는 F키로 한 키 낮춰서 부른다"며 "녹음실에서 후렴구 4~5번 반복하는데 이 노래로 목이 쉬었다. 성대 결절이 왔다. 이걸로는 내가 죽을 수 있다고 해서 F키로 활동했다. F키로 해도 힘든 노래다"라고 토로했다.


이날 김연우는 F#키로 노래를 부르겠다고 해 기대감을 줬다.

한편 이날 '히든싱어4'에는 가수 김연우가 출연해 모창 가수들과 대결을 펼쳤다.  /eujenej@osen.co.kr

[사진] '히든싱어'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