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객주’ 장혁, 드디어 장사의 길 떠났다..‘믿음직’




[OSEN=권지영 기자] 장혁이 드디어 장사의 길을 떠났다. 


26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장사의 신-객주2015’에서는 설화지를 놓고 맞붙는 송파마방 봉삼(장혁 분)과 신가대객주 소개(유오성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봉삼은 도적떼가 있는 풍등령을 넘어야 하는 설화지 운송에 목숨을 걸고 지원했고, 소개는 40냥에 거래되는 설화지를 10냥에 사와야 했다. 신석주(이덕화 분)는 소개에게 봉삼을 막으라고 주문했다. 


봉삼은 풍등령으로 출발했다. 봉삼은 송파마방 식구들에게 “내 목숨을 걸겠다”고 선언했다. 


봉삼이 송파마방 쇠살쭈로서 당당하게 이들을 이끄는 모습에 만치(박상면 분)도 그를 흐뭇하게 바라봤다. 


하지만 매월(김민정 분)은 풍등령으로 떠난 봉삼이 죽을 운명이라는 괘를 잡아 불안해했다. 


한편, '객주'는 폐문한 천가객주의 후계자 천봉삼이 시장의 여리꾼으로 시작해 상단의 행수와 대객주를 거쳐 거상으로 성공하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jykwon@osen.co.kr


[사진]‘객주’ 방송화면 캡처 



<--script type="text/javascript" src="//js2.keywordsconnect.com/inspace_osen.js">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