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삼성 갤럭시 최우범 감독, "'앰비션' 강찬용 덕에 팀 중심 잡아"

[OSEN=용산, 신연재 인턴기자] 삼성 갤럭시의 새 정글러 '앰비션' 강찬용이 팀의 중심을 꽉 쥐고 있다.

삼성 갤럭시 최우범 감독이 6일 용산 e스포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6 LoL 챔피언십 코리아 스프링(이하 롤챔스 스프링)' 출범식서 '앰비션' 강찬용 영입 후 달라진 팀 분위기를 언급했다.

팀 분위기를 묻는 정용준 캐스터에게 최우철 감독은 "지금 분위기가 매우 좋다"며 "개막전까지 더 좋은 분위기로 이끌어 내고 싶다"고 답했다.

또한 최우범 감독은 "처음에 신입 선수들이 많아 팀의 중심이 안 잡혔다"며 "강찬용이 들어오고 난 뒤 중심도 잡히고 분위기도 좋아졌다"고 말했다. /yj01@osen.co.kr

[사진] 용산=이동해 기자 eastsea@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