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객주' 유오성·김민정, 한채아 없앨 궁리..장혁이 구할까

[OSEN=정소영 기자] 유오성과 김민정이 한채아를 없앨 계획을 세웠다.

13일 방송된 KBS '장사의 신-객주 2015'에서는 천봉삼(장혁 분)이 출행길을 떠난 사이 조소사(한채아 분)을 없앨 계획을 세우는 매월(김민정 분)과 길소개(유오성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매월은 천봉삼이 출행길을 떠난 사이 조소사의 아들 유수를 훔쳐 신석주(이덕화 분)에게 넘기고, 조소사를 없앨 계획을 시작했다. 

매월은 "천객주가 이제 곧 돌아올 거야"라며 초조해했지만, 길소개는 "송파에 사람 보내놨는데 경계가 삼엄하다. 그 여인네 하나 없애는 거야 어렵겠냐. 네가 의심을 받아서는 안 되는 것 아니냐"라고 그를 설득했다. 

'장사의 신-객주 2015'은 폐문한 천가객주의 후계자 천봉삼이 시장의 여리꾼으로 시작해 상단의 행수와 대객주를 거쳐 거상으로 성공하는 이야기로 매주 수목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 jsy901104@osen.co.kr

[사진] '장사의 신-객주 2015'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