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황정민 "강동원에 정우성까지..잘생긴 애들이 일도 잘해"

[OSEN=김경주 기자] 배우 황정민이 영화 '검사외전' 파트너 강동원과 '아수라' 파트너 정우성에 대해 칭찬했다.

황정민은 29일 오전 서울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OSEN과 만나 "잘생긴 애들이 일도 잘한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이날 "강동원은 너무 좋았다. 워낙 수더분한 친구인데 장난기가 있거나 그런 친구는 아니지만 나는 자기 역할을 잘하는 친구들만 보면 마냥 좋다"라면서 "우리는 일하러 만난거 아니냐. 일을 잘하면 좋다"라고 말했다.

이어 "기본적으로 가지고 있는 성향들이 되게 수더분하다. 잘생긴 데다가 수더분하다. 약간 촌놈 기질도 있고 되게 좋았다"라며 "까칠하게 굴지 않고 유연하게 잘 넘기는 친구다"라고 전했다.

또 정우성에 대해선 "정우성이 진짜 멋있는 것 같다. 잘생긴 애들이 멋있다. 일도 잘하고"라면서 "정우성은 다시 보게 됐다. 매력이 있는 친구다. 처음 같이 작업을 해봤는데 다른 사람을 배려할 줄 알고 멋있는 친구"라고 덧붙였다.

한편 황정민, 강동원 주연 '검사외전'은 오는 2월 3일 개봉 예정이다. / trio88@osen.co.kr
[사진] 박준형 기자 soul1014@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