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무림학교' 서예지, 홍빈 마음 거절했다.."부담스럽다"

[OSEN=정소영 기자] '무림학교' 서예지가 홍빈의 마음을 거절했다. 

2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무림학교'(극본 양진아 연출 이소연)에서는 치앙(홍빈 분)에게 선을 긋기 시작한 순덕(서예지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순덕은 자신에게 데이트를 신청하는 치앙에게 "장난치지마라. 고맙다. 우리 아빠랑 아줌마 네가 여행 보내드린 거 안다. 나 여기 오게 하려고 그런 거지?"라고 말했다.

또한 "너무 고맙긴 한데 나 너 좀 부담스럽다. 너한테 이런 도움 받는 거 이게 마지막이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치앙은 잠시 상처 받은 표정을 짓다가 "내가 더 미안하다. 마지막 일 수 없어서. 나 아직 시작도 안했다. 이제부터 진짜 시작이다"라며 "네 마음대로 선 긋지 마라. 말 들어먹지도 않을 거지만"이라고 예고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무림학교'는 취업과 스펙 쌓기가 아닌 정직, 신의, 생존, 희생, 소통, 관계 등 사회에 나가 세상에 맞설 수 있는 덕목을 배우는 무림캠퍼스에서 벌어지는 20대 청춘들의 액션 로맨스 드라마. 매주 월화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 jsy901104@osen.co.kr

[사진] '무림학교'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