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객주' 임호, 폭도들에 맞아 죽었다 '비참한 최후'

[OSEN=이지영 기자] 임호가 폭도들의 손에 목숨을 잃었다.

3일 방송된 KBS '장사의 신-객주 2015'에서는 훈련도감 군사들이 폭동을 일으키는 모습이 그려졌다. 녹봉으로 받은 쌀에 반이 모래가 섞여있던 것.

군사들은 살생부를 만들어 거기에 이름을 오른 사람을 죽이려 다녔고, 영익, 보현, 겸호, 소개가 이름이 올렸다. 결국 겸호는 폭도들의 맞아 죽음을 맞았고, 소개는 군사들로 분장해 가까스로 목숨을 건졌다.

'장사의 신-객주 2015'는 폐문한 천가객주의 후계자 천봉삼이 시장의 여리꾼으로 시작해 상단의 행수와 대객주를 거쳐 거상으로 성공하는 이야기로 매주 수목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 bonbon@osen.co.kr

[사진] '장사의 신-객주 2015'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