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비정상회담' 윤정수♥김숙 "이성으로 느낀 적 있다"


[OSEN=선미경 기자] '비정상회담' 윤정수와 김숙이 실제로 연애감정을 느낀 적이 있다고 말했다. 

8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비정상회담'에는 윤정숙와 김숙이 한국 대표로 출연했다. 

이날 김숙은 윤정수와 잘됐으면 좋겠다는 샘 오취리에게 "남의 일이라고 막 이야기하지마"라고 강력하게 반발해 웃음을 줬다. 

또 윤정수는 흥분한 김숙에게 "외국인에게 함부로 하지 말라"라고 타일러 웃음을 줬다. 김숙은 윤정수에게 "밖에 나오면 말 많이 하지 말라"라고 말하며 티격태격하는 케미를 보여줬다. 

특히 윤정수와 김숙은 상대방을 이성으로 느낀 적이 있냐는 질문에 모두 그렇다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윤정수는 "얘도 꾸미면 괜찮구나"라고 덧붙였다. 김숙은 "윤정수 씨기 진짜 상남자"라고 털어놨다. 

'비정상회담'은 각국의 청년들이 모여 다양한 주제로 토론을 벌이는 프로그램이다. /seon@osen.co.kr

[사진]JTBC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