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화려한 유혹' 정진영, 최강희 빌미로 주상욱에 경고했다

[OSEN=이소담 기자] '화려한 유혹' 정진영이 주상욱에게 경고했다.

9일 오후 방송된 MBC '화려한 유혹'(극본 손영목 차이영, 연출 김상협 김희원)에서는 석현(정진영 분)이 형우(주상욱 분)에게 은수(최강희 분)를 빌미로 경고했다.

이날 석현은 "네가 돈 가져오지 않으면 네가 소중하게 여기는 사람이 다칠 수 있다. 신은수 말이다"고 말했고, 형우는 "당신 아내이지 않냐"며 발끈했다.

석현은 "넌 아직도 내가 어떤 사람인지 모르는 구나. 난 일주의 편을 들어준 적이 있다. 신은수가 너한테 그 문서 얘기를 했을 거라 생각한다. 내 집 나간 후에 두 번이나 두 사람 만났으니까"라고 말했다.

은수를 옹호하는 형우에게 석현은 "넌 아직도 그 여자 좋아하는 거다. 넌 아직도 그 여자 좋아하는 거다"며 "설마 내 손에 피 묻히겠냐. 너한테 소중한 걸 뺏을 사람은 따로 있다"고 경고했다.

한편 '화려한 유혹'은 범접할 수 없는 상위 1% 상류사회에 본의 아니게 진입한 여자가 일으키는 파장을 다룬 드라마로 매주 월화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 besodam@osen.co.kr

[사진] '화려한 유혹'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