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육룡이 나르샤' 유아인, 신세경에 "왕 돼야겠다" 고백


[OSEN=선미경 기자] '육룡이 나르샤' 유아인이 신세경에게 속내를 밝혔다. 

9일 오후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육룡이 나르샤'(극본 김영현 박상연, 연출 신경수)' 38회에서는 이방원(유아인 분)이 분이(신세경 분)에게 왕에 대한 욕심을 털어놓는 내용이 그려졌다. 

연희(정유미 분)는 분이에게 이방원이 다른 뜻을 품고 있으며 이제 그와 거리를 두라고 조언했다. 분이는 이방원이 정도전과 갈등하는 것을 눈치 챘지만 직접 확인하고 싶어했다. 

결국 분이는 이방원에게 사실을 말했고, 이방원은 정도전과 길이 다르다고 속내를 말했다. 분이는 변한 이방원에 실망한 듯한 모습이었다. 이방원은 분이에게 '살아 있으면 뭐라도 해야 한다는 마음을 포기했냐?'라고 물었다. 그러면서 새 나라에서는 자신이 할 수 있는 것이 없다며 견딜 수가 없다고 말했다. 

이방원은 뭐라도 하려면 왕을 해야 한다며 자신이 권력을 잡기 위해서는 네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분이에게 변했어도 속인 것은 없다라고 털어놨다. 분이가 끝까지 이방원의 손을 놓지 않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육룡이 나르샤'는 조선의 기틀을 세운 철혈 군주 이방원을 중심으로 한 여섯 인물의 야망과 성공 스토리를 다룬 팩션 사극이다. /seon@osen.co.kr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