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객주' 김민정, 끝까지 장혁 위해 살았다.."평생의 사랑"

[OSEN=김경주 기자] '객주' 김민정이 끝까지 장혁을 위해 살았다.

18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장사의 신-객주 2015(이하 '객주')'에서는 15년이 지난 후에도 봉삼(장혁 분)만을 생각하는 매월(김민정 분)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매월은 자신을 찾아온 봉삼을 15년 만에 만났다. 봉삼은 그곳에서 매월에게 "노량진 땅을 나에게 팔라고는 안 하겠지만 해동상회에 만큼은 팔지 말아달라"고 부탁했다.

매월은 그런 봉삼에게 유수를 보여달라 했고 유수를 만난 뒤 그에게 "학교 증축에 이 땅을 기부하겠다"며 결국 봉삼에게 땅을 넘겼다.

한편 '객주'는 폐문한 천가객주의 후계자 천봉삼이 시장의 여리꾼으로 시작해 상단의 행수와 대객주를 거쳐 거상으로 성공하는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후속으로 송혜교-송중기 주연 '태양의 후예'가 오는 24일 첫방송된다. / trio88@osen.co.kr
[사진] '객주' 방송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