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결혼계약' 이서진, 유이 자해공갈단으로 오해..인연 시작

[OSEN=김보라 기자] ‘결혼계약’ 이서진이 유이를 자해공갈단으로 의심했다.

5일 오후 첫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결혼계약’(극본 정유경, 연출 김진민)에서 강혜수(유이 분)는 한지훈(이서진 분)이 운영하는 레스토랑에 이력서를 제출하러 왔다가 사고를 당했다.

이날 본사 전략본부장 지훈은 새로 오픈한 레스토랑 프라미스를 찾아 축사를 남겼고, 오랜 친구인 박호준(김광규 분)의 차를 빌려 나갔다.

혜수의 딸 차은성(신린아 분)이 고양이를 돌보다 지훈의 차에 치일 뻔 했는데, 이력서를 내고 나오다 그런 딸의 모습을 본 그녀는 아이를 구하기 위해 달려갔다가 의식을 잃고 쓰려져 응급실로 실려왔다.

호준은 지훈에게 전화를 걸어 “무조건 믿지 말라. 차에 치이지도 않았는데 왜 의식을 잃었나. 자해공갈단일 수 있다”고 경고했다.

한편 ‘결혼계약’은 인생의 가치가 돈뿐인 남자와 삶의 벼랑 끝에 선 여자가 극적인 관계로 만나 진정한 사랑의 의미를 찾아가는 정통 멜로드라마다./ purplish@osen.co.kr

[사진] ‘결혼계약’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