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해투' 나비 "지코와 녹화 되도록 오래 하고 싶어" 사심폭발

[OSEN=이지영 기자] 나비가 지코에 대한 팬심을 드러냈다.

24일 방송된 KBS '해피투게더3'는 절친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나비는 김영희와 출연했다. 나비는 예전에 지코때문에 연인 장동민과 싸운 사실을 밝혔다.

나비는 "오늘 녹화 몇 시간 하냐? 되도록 오래하고 싶다"고 사심을 드러냈다. 나비는 "지코와 이름도 같다. 내 본명이 지호다"고 말했다. 이에 유재석은 "장동민씨가 보고 있을 텐데..괜찮겠냐"고 했고, 나비는 "허락 받았다. 사진까지 찍으라고 허락 받았다. 거리는 15CM"라고 답하며 웃었다.

/ bonbon@osen.co.kr

[사진] ''해피투게더3'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