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스케치북' 씨엔블루X장미여관, 봄밤 유쾌하게 만든 환상 콜라보[종합]

[OSEN=이지영 기자] 씨엔블루와 장미여관이 콜라보 무대로 유쾌한 시간을 만들었다.

8일 방송된 KBS '유희열의 스케치북'에는 씨엔블루와 장미여관이 출연했다. 씨엔블루는 '라디오' '이렇게 예뻤나' '사랑빛'을 차례로 불렀다. 씨엔블루는 '라디오'를 부르며 무대를 장악해 관객들을 놀라게 만들었다.

유희열은 "씨엔블루가 이렇게 잘 노는 밴드인 줄 몰랐다"고 놀라워 했고, 정용화는 "뭔가 보여주고 싶었다"고 말했다.

'사랑빛'을 부르다가 갑자기 육중환이 등장해 콜라보 무대를 만들어 관객들의 환호를 받았다. 이날 장미여관은 씨엔블루에게 깍듯이 선배 대접을 하며 "밴드계에 미남 계보가 있는데, 버즈, FT아일랜드, 씨엔블루, 장미여관이다"고 말해 폭소를 유발했다.

이날 씨엔블루는 화보 찍을 때 포즈 취하는 노하우를 가르쳐줬고, 육중완은 정용화에게 밴드를 오래 유지하는 법을 물었다. 정용화는 "지금처럼 하면 돼"라고 현답을 내놨다.

이어 장미여관은 '퇴근하겠습니다' '오빠라고 불러다오'를 부르며 감성과 열정을 담은 무대를 선보였다. 마지막으로 '봉숙이'를 부를 때는 정용화가 등장해 함께 환상의 무대를 선사했다.

이 외에도 유성은은 출연해 무대를 빛냈다. / bonbon@osen.co.kr

[사진] '유희열의 스케치북'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