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장기하와 얼굴들, 말 좀 못하면 어때? 노래가 좋은데[종합]

[OSEN=이지영 기자] 장기하와 얼굴들이 새 앨범을 공개했다.

15일 방송된 'V앱'에는 이날 자정에 새 앨범을 공개하는 장기하와 얼굴들이 출연했다. 이날 진행을 맡은 노홍철은 멤버들에게 "사랑에 노련한 사람?"이라고 물었고, 멤버 중 세명이 손을 들었다. 노홍철은 손을 들지 않은 양평이형에게 "노련하지 않냐"고 말했다.

이에 양평이형은 우물쭈물하다 "뭐라 답해야할지 모르겠다"고 했다. 이에 장기하는 "우리 멤버들을 말 잘하죠?"라고 했고, 노홍철은 "이 야밤에 나를 부른 이유를 알겠다"고 진땀을 뺐다. 장기하는 "난 사랑에 노련하다. 상대방에게 힘든 일이 있을 때, 내가 한 위로가 상대에게 진심으로 다가갔다고 생각될 때 그런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이날 혁오밴드가 케이크를 들고 깜짝 등장했다. 노홍철은 혁오밴드에게 "장기하와 얼굴들 노래 어떠냐"고 물었고, 장기하는 "좋다. 번창하기를 바란다"고 역시 짧게 멘트 했다. 노홍철은 "형돈이형에게 들은 그대로다"고 말했고, 장기하는 "지금 혁오가 격하게 좋아하고 있는 거다"고 혁오의 무표정을 대신 설명해 웃음을 유발했다.


노홍철은 "이번 앨범에 내 이름이 들어간 노래들이 있다고 하던데..영광이다"고 말했고, 장기하는 "난 노홍철은 좋아하지만, 당신은 안좋아해도 괜찮아요"라는 가사가 들어간 부분의 노래를 불렀다.

이날 장기하는 'ㅋ' '빠지기는 빠지더라" 등을 열창했다. 장기하는 "'빠지는 빠지더라'에 대해 팬들이 쉽게 따라 부를 수 있게 만들었다. 그런 곡이 있었으면 좋겠다는 의견들이 있었다"고 말했다. 장기하는 팬들의 연애 고민을 상담해주기도 했다.

/ bonbon@osen.co.kr

[사진] 'V앱'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고원희 "항공사 전속 모델..진짜 승무원으로 오해도 받아" 단아한 미소와 청순한 미모. 이 때문일까. 고원희는 지난 2011년부터 지금까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