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태임 "예원과 꼭 소맥 한 잔 하고 싶다" [화보]

[OSEN=김보라 기자] 섹시 여배우 이태임이 남성잡지 MAXIM 한국판 8월호 표지를 장식했다. 동해를 배경으로 진행된 이번 화보에서 이태임은 원피스 수영복을 비롯한 비치웨어룩으로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여과 없이 뽐냈다.

이태임은 지난해 가수 예원과의 사건으로 자숙의 시간을 가졌었다. 그녀는 "세상은 냉정했다. 배우 활동을 못 한다는 게 가장 괴로웠다"며 "배우로서 막중한 책임감을 느꼈고, 예원과는 꼭 소맥 한잔 하고 싶다"며 진솔한 심정을 고백했다.

이어 "나는 그렇게 센 언니 스타일만은 아니다"라며 트와이스의 "샤샤샤" 댄스를 추는 등 그동안 보여주지 못했던 애교를 과시하기도 했다.

그는 "'섹시하다'라는 말은 감사하지만, 배우로서 더 인정받고 싶다"면서 "나보다 훌륭한 몸매를 가진 사람이 많다. 난 그 축에도 못 낀다"고 털어놨다.

연기하는 매 순간을 감사히 여기고 즐긴다는 이태임은 섭씨 30도를 웃도는 무더위 속에서 진행된 화보 촬영에서도 짜증 한 번 없는 프로다운 모습을 보였다.

맥심 8월호에는 걸그룹 브레이브걸스, 개그맨 지상렬, '쇼미더머니5' 래퍼 G2, 더 치열해진 미스맥심 콘테스트 8강 화보, 올림픽 특집 기사 등 다양한 인물들의 화보와 인터뷰를 만날 수 있다./ purplish@osen.co.kr

[사진] 월간 맥심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