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혼술남녀' 키, 럭셔리 공시생으로 첫등장..연기 합격점

[OSEN=이소담 기자] '혼술남녀' 키가 첫 등장부터 안정적인 연기를 펼쳤다.

5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혼술남녀'(극본 명수현, 연출 최규식) 1회에서는 기범(샤이니 키 분)이 럭셔리한 3년차 공시생으로 첫 등장했다.

이날 기범은 럭셔리한 트레이닝복 차림으로 공명(공명 분)의 부러움을 샀다. 그는 공명에게 공시생의 삶을 소개했다.

이를 연기한 키는 자연스러운 사투리부터 익살스러운 표정까지 소화하며 인상적인 연기를 펼쳤다. / besodam@osen.co.kr

[사진] '혼술남녀'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