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윤성환, 오른쪽 어깨 염증 시즌 조기 마감

[OSEN=대구, 손찬익 기자] 윤성환(삼성)이 오른쪽 어깨 통증으로 올 시즌을 일찍 마감했다. 다행히도 부상이 심각한 건 아니다. 가벼운 염증 증세다. 다음 시즌에도 에이스 중책을 맡아야 할 윤성환을 보호하기 위한 선택이다.

윤성환은 팀내 선발진 가운데 가장 믿을 만한 카드. 일본 오키나와 2차 캠프에서 열린 연습 경기와 시범경기에 등판하지 않는 등 올 시즌을 제대로 준비하지 못했으나 28차례 선발 등판을 통해 11승 10패를 거뒀다. 평균 자책점은 4.35. 2013년부터 4년 연속 170이닝 이상 소화하면서 10승 고지를 밟았다.

윤성환은 15일 문학 SK전에서도 7회까지 마운드를 지키면서 투구수가 87개에 불과했으나 일찍 교체한 이유도 어깨 보호를 위해서였다. 구단 관계자는 "윤성환이 그동안 팀의 에이스로서 책임감 때문에 끝까지 버텼다. 남은 기간동안 휴식과 보강 훈련을 병행할 것"이라고 전했다. /what@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언랩3’ 제이니 “육지담과 디스 배틀 후 싸웠다는 것은 오해”  제이니의 목소리는 그녀의 것뿐이라고 생각했다. 일각에서는 랩이 잘 안...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나오미 왓츠와 리브 슈라이버가 11년 만에 각자의...

  • [Oh!llywood]...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테일러 로트너와 자신의 여동생을 이어주려고 했다는...

  • [Oh!llywood]...

     클래식 어린이 동화 '피터 래빗'이 영화화된다.로이터는...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