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단독] 김성령, '푸른바다' 특별출연..이민호와 3년만 재회

[OSEN=박진영 기자] 배우 김성령이 이민호의 든든한 지원군이 된다.

10일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김성령은 SBS 새 수목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극본 박지은, 연출 진혁)에 특별 출연한다.

김성령은 최근 촬영은 마쳤으며, 3회 방송에 등장할 예정이다. 이로써 김성령은 2013년 방송된 SBS '왕관을 쓰려는 자, 그 무게를 견뎌라-상속자들' 이후 약 3년만에 이민호와 같은 드라마에 출연하며 든든한 지원 사격을 한다. 두 사람은 '상속자들'에서 엄마와 아들로 연기 호흡을 맞춘 바 있다.

'푸른 바다의 전설’은 우리나라 최초의 야담집인 어우야담의 인어이야기 기록을 모티브로 한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로 전지현 이민호 문소리 이희준 신혜선 이지훈 박해수 등이 출연한다.

전지현은 극 중 서울에 온 인어지만 생활고에 시달리는 심청을, 이민호는 인어에게 빠져드는 냉혈 사기꾼 허준재를 연기한다. 전지현과 이민호는 최근 해외 로케이션 촬영을 마치고 돌아왔다.

'푸른 바다의 전설'은 '질투의 화신' 후속으로 오는 11월 첫 방송된다. /parkjy@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