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듀엣가요제’ 태일 “'북극성', 노래 처음 배울때 연습한 곡..새로웠다”

[OSEN=박판석 기자] MBC ‘듀엣가요제’에서 뛰어난 가창력을 선보인 태일이 출연 소감을 전했다.

태일은 지난 2일 MBC ‘듀엣가요제’에 출연해 3승에 도전하는 김조한, 다시 보고 싶은 듀엣에 선정된 휘성, 옥주현, 화요비, 스피카 김보아, 길구봉구 봉구 등 쟁쟁한 보컬리스트들과 한 무대에 올라 대결을 펼쳤다.

이날 태일은 파트너 남택림 씨와 함께 강타의 ‘북극성’을 경연곡으로 선정, 세 번째로 무대 위에 올랐다. 곡 말미 태일의 폭발하는 가창력은 이들의 무대를 지켜보는 이들의 감성을 촉촉이 적시며 마무리 됐다.

태일과 남택림 씨는 총 392점을 받으며 근소한 차이로 역전에 실패했지만 두 사람의 부드러운 감성 무대의 여운은 가시지 않았다.

태일은 소속사 세븐시즌스를 통해 “처음 ‘듀엣가요제’ 출연 라인업을 보고 충격 받은 기억이 난다. 뛰어난 실력을 가진 가창자 분들과 경연을 펼친다는 것만으로 너무 부담됐다”며 운을 뗐다.

그는 이어 “좋은 성적을 거두자는 마음 보다 ‘듀엣가요제’를 통해 많이 배우고 오자는 마음으로 출연을 결심했다. 김조한, 휘성, 옥주현, 화요비 선배님과 한 무대에서 대결을 펼쳤다는 것만으로 많이 배울 수 있었다. 특히 봉구 형에게 많은 걸 배웠다. 특히 노래를 처음 배울 때 연습했던 곡과 대결을 펼쳐 새로웠다”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태일은 최근 MBC ‘캐리어를 끄는 여자’ OST를 발표하며 보컬리스트로서의 입지를 굳혔으며, 솔로 앨범 작업에 한창이다./pps2014@osen.co.kr 

[사진] 세븐시즌스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