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전광인-이재영, V-리그 2라운드 남녀부 MVP

[OSEN=이상학 기자] 한국전력 전광인(25)과 흥국생명 이재영(20)이 2016-2017 NH농협 V-리그 2라운드 남녀부 MVP로 각각 선정됐다. 나란히 상금 100만원을 받게 됐다.

남자부 전광인은 2라운드 경기에 대한 MVP 투표에서 기자단 투표 30표 중 총 9표를 얻어 우리카드의 최홍석(8표) 근소한 표차로 제치고 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이외 문성민(4표) 바로티(3표) 강민웅(2표) 윤봉우(1표) 서재덕(1표) 가스파리니(1표) 타이스(1표) 순이었다.

전광인은 공격종합 1위에 오르며 외국인선수 바로티와 함께 한국전력의 공격을 이끌었다. 2라운드 마지막 경기에서 부상으로 출전하지 못하며 아쉬움을 남겼지만 2라운드에 자신이 출전한 모든 경기에서 승리하며 한국전력을 2라운드 5승1패로 이끌었다.

여자부에서는 흥국생명 이재영이 30표 중 18표를 받아 팀 동료 러브(7표)를 제치고 2라운드 MVP를 거머쥐었다. 이외 알레나(2표) 조송화(1표) 황연주(1표) 알렉사(1표) 순으로 득표했다.

V리그 3년차인 이재영은 신인의 티를 완전히 벗어던지며 비상 중이다. 리우올림픽이라는 큰 무대에서의 경기 경험을 쌓아온 이재영은 외국인선수 러브와 함께 쌍포를 이루며 흥국생명의 돌풍을 이끌고 있다. 이재영의 활약으로 흥국생명은 2라운드 4승1패, 종합순위 2위로 승승장구하고 있다.

한편 V-리그 2라운드 MVP에 대한 시상은 남자부가 오는 8일 수원실내체육관(한국전력-현대캐피탈), 여자부가 7일 인천 계양체육관(흥국생명-한국도로공사)에서 각각 진행될 예정이다. /waw@osen.co.kr

[사진] 전광인-이재영.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