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오금비' 허정은, 기억상실 17살까지 살았다 '절반 해피엔딩'[종합]

[OSEN=이지영 기자] 허정은이 17살까지 살아 가족들과 함께 사진을 찍었다.

11일 방송된 KBS 수목극 '오 마이 금비'에서는 금비가 마지막 하루를 보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금비는 점점 상태가 나빠진다. 자기의 얼굴마저 알아보지 못해 휘철을 절망시킨다.

휘철은 금비를 데리고 둘 만의 추억이 어린 장송에 가지만, 금비는 멍하지 허공만 바라볼 뿐이다. 병수와 우현은 금비의 병을 고칠 실마리를 찾아냈다고 좋아하지만, 병수의 실험은 실패한다.

금비는 병원에서 치료받다가 사라지고, 휘철은 금비를 찾아헤맨다. 휘철은 강희와 추억이 서린 호텔이 생각나 가고, 금비는 그 앞에서 아빠를 찾는다. 금비는 휘철에게 "아저씨 누구에요? 아빠 보고 싶어서 왔는데...숲 속에 갇혀 있다 아빠 보고 싶어서 왔다"고 하며 쓰러진다.


휘철은 금비를 데리고 병원에 가고, 의사들은 금비를 살리려 고군분투한다. 휘철은 병실 밖에서 "아직은 아니다"고 눈물을 흘린다. 금비는 검은 가면을 쓴 사내를 쫓아가다가 "아빠에게 할 말 있다"고 뒤돌아서 나온다. 금비는 거기서 어려서 죽은 강희의 동생을 보고, 동생은 "아픈데 다시 돌아가고 싶냐. 그런데 하루 밖에 시간이 없다. 언니에게 나 잘 지내니까 행복하라고 전해라"며 금비에게 출구를 알려준다.

금비는 깨어나 휘철과 강희를 다 알아보고, "나 하루 밖에 시간이 없다. 같이 뭐든 하자"고 한다. 휘철은 금비를 데리고 학교에도 가고, 같이 라면도 끓여먹으며 마지막 시간을 함께 보낸다.

금비는 집으로 돌아와 강희, 휘철과 꼭 껴안고 도란도란 이야기를 나눈다. 금비는 "나 없어도 둘 사람 행복하라"고 당부한다. 또 금비는 "새로 태어나도 내 아빠로 돼달라"고 휘철에게 부탁했다. 금비는 휘철에게 "내가 17살까지 살아있으면 아빠와 사진 찍고 싶다"고 부탁한다. 금비는 그러는 눈을 감는다.

금비는 기억을 사라졌지만 17살까지 살았고, 가족들과 함께 사진을 찍으며 자신의 소원을 이뤘다.

/ bonbon@osen.co.kr

[사진] '오 마이 금비'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김준구의 휴먼멘토링-오늘의 띠별 운세

  • 쥐띠

    쥐띠

  • 소띠

    소띠

  • 호랑이띠

    호랑이띠

  • 토끼띠

    토끼띠

  • 용띠

    용띠

  • 뱀띠

    뱀띠

  • 말띠

    말띠

  • 양띠

    양띠

  • 원숭이띠

    원숭이띠

  • 닭띠

    닭띠

  • 개띠

    개띠

  • 돼지띠

    돼지띠

With Star

안소희 “원더걸스 지우기보단 배우로서 칠해나갈것” 배우로서의 행보를 시작한 안소희가 자신의 포부를 전했다.안소희는 22일 삼청동의 한...

  • [Oh!llywood]...

    가수 머라이어 캐리의 전 남편으로 유명한 닉 캐논이 루푸스 병으로 병원에...

  • [Oh!llywood]...

    팝가수 테일러 스위프트가 자신의 96세 팬을 위해 집에 직접 방문하는 깜짝...

  • [Oh!llywood]...

    팝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때 아닌 사망설로 곤혹을 치뤘다.지난...

  • [오!쎈 테마]...

    넥센발 벌크업 열풍은 지난 수년간 KBO리그를 휘몰아쳤다. 대상은 주로...

  • [천일평의 야구장...

    2017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을 앞두고 일본에서 훈련하고 있는 대표팀은...

  • [홍윤표의 휘뚜루...

    김경기(49) 전 SK 와이번스 코치(2군 감독)는 인천이 낳은, 인천...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