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권창훈, 디종 갈까...3년 6개월-이적료 15억원?

[OSEN=허종호 기자] 권창훈(23, 수원 삼성)의 유럽 진출은 이루어질까.

권창훈의 이적을 놓고 수원과 프랑스 리그앙의 디종이 본격적인 협상에 들어갔다. 복수의 외신은 수원과 디종이 권창훈의 이적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수원도 디종과 협상 사실을 부인하지 않는 상황이다.

보도에 따르면 권창훈은 이미 디종과 개인 합의를 마친 상태다. 프랑스 매체 '풋 메르카토'는 "권창훈이 디종과 3년 6개월의 계약에 합의를 했다"고 전했다.

남은 건 수원과 디종의 이적 협상뿐이다. 외신에 따르면 디종은 에이전트를 통해 100만 유로(약 13억 원)의 이적료를 제안했다. 그러나 수원으로부터 거절을 당했다. 수원은 권창훈의 이적료로 120만 유로(약 15억 원)를 요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결국 관건은 이적료다. 수원은 권창훈의 이적을 긍정적으로 생각하기로 결정했다. 이 때문에 지난 13일 스페인 말라가로의 전지훈련 출국에도 권창훈은 제외됐다. /sportsher@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정민 "'최고의 한방' 헐레와 나, 닮아서 참 좋았어요" 배우 이정민이 ‘최고의 한방’ 속 헐레에 남다른 애정을...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