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도깨비' 조우진 "김고은의 운명 가혹할수록 시청률↑"

[OSEN=유지혜 기자] '도깨비' 스페셜에서 조우진이 김고은의 운명이 가혹할수록 시청률이 올라간다고 말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tvN '도깨비 스페셜-모든 날이 좋았다'에서는 13회 요약본과 코멘터리가 진행됐다.

이날 진행자로 나선 김비서 조우진은 김신(공유 분)의 집을 배경으로 인물들을 소개했다.

조우진은 김고은이 맡은 지은탁을 소개하며 "이 판타지는 10원짜리 인생, 10원짜리 만큼의 도움만 받으면 그만인데 십억년 만큼의 억겁의 낙인이 찍힌 소녀로 시작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아이러니하게도 그녀의 운명이 가혹할수록 시청률이 올라간다"고 말해 눈길을 모았다. / yjh0304@osen.co.kr

[사진] '도깨비 스페셜-모든 날이 좋았다' 방송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비밀의 숲' 김소라 "팀워크 환상, 오늘 계곡 놀러갔어요" "'비밀의 숲' 인기 비결은 팀워크"tvN '비밀의 숲'이 없는...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