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골든슬럼버' 측 "윤계상 합류..올 초 크랭크인"

[OSEN=김경주 기자] 영화 '골든슬럼버'에 배우 윤계상이 합류한다.

영화 '골든슬럼버' 측 관계자는 16일 오후 OSEN과의 전화통화에서 "윤계상이 '골든슬럼버'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골든슬럼버'는 거대한 권력에 의해 암살범으로 지목된 후 온 세상에 쫓기게 된 평범한 남자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로, 일본 작가 이사카 코타로의 소설 '골든슬럼버'를 원작으로 한 작품이다.

앞서 강동원이 암살범으로 지목돼 홀로 세상에 쫓기게 된 평범한 택배 기사 김건우 역으로 캐스팅 됐으며 배우 한효주가 건우의 대학 동창이자 라디오 리포터인 선영 역으로 합류했다.

또한 대학시절 건우와 밴드 활동을 하며 청춘을 함께 했지만 지금은 이혼 전문 변호사가 된 친구 장동규 역에는 김대명이, 컴퓨터 수리공 금철 역에는 김성균이 캐스팅됐으며 또 김의성은 암살범으로 몰린 건우를 돕는 의문의 남자 민씨 역으로 출연할 예정.

이처럼 황금라인업을 자랑하는 '골든슬럼버'에 윤계상까지 가세하며 화려한 배우진을 자랑하게 됐다. 윤계상은 극 중 건우의 친구이자 건우를 뒤쫓게 되는 무열 역을 맡을 예정이다. 2017년 초 크랭크인한다. / trio88@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