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 이보영·이상윤·권율·박세영, '귓속말' 출연 확정..3월 첫방

[OSEN=박진영 기자] ‘세상의 가장 추악한 곳에서 피어난 가장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를 그릴 박경수 작가와 이명우 감독의 기대작 ‘귓속말’이 캐스팅을 모두 확정 짓고 오는 2월 1일 첫촬영에 돌입한다.

오는 3월 방송될 SBS 월화드라마 ‘귓속말’은 ‘펀치’, ‘황금의 제국’, ‘추적자’의 박경수 작가와 ‘펀치’, ‘너희들은 포위됐다’, ‘패션왕’ 이명우 감독의 차기작으로, 두 사람은 ‘펀치’에서 환상적인 호흡을 자랑하며 ‘논리적이고 긴장감 넘친다.’는 시청자의 폭풍 찬사를 받았다.

‘귓속말’은 법률회사 ‘태백’을 배경으로, 법률가들의 우아함 뒤에 가려진 비릿한 속살과, 그 속에서 펼쳐지는 이동준과 신영주의 ‘너무도 인간적인 사랑’을 그린다.       

‘귓속말’에는 이명우 감독의 혜안으로 최고의 배우들이 캐스팅됐다. 먼저 ‘너의 목소리가 들려’, ‘신의 선물-14일’의 이보영과 ‘공항가는 길’, ‘두번째 스무살’의 이상윤이 의기투합했다. 똑 부러지면서도 다정한 이미지로 전 연령층의 고른 지지를 받고 있는 이보영과 감성적 연기로 여성팬의 절대적 지지를 받고 있는 이상윤은 2013년 시청률 47.6%를 기록했던 ‘내 딸 서영이’에서 이미 부부로 나서 극강의 아름다운 케미를 선보였다.    

여기에 충무로가 인정하는 배우 권율과 끼 충문한 박세영이 주연군단에 합류해, 드라마에 강렬한 악성을 불어넣는다.

베테랑 연기파 배우들도 대거 참여한다. 김갑수, 김홍파, 강신일, 김해숙, 김창환, 이경진, 김서라, 문희경, 김형묵 등 대한민국의 내로라하는 중견 배우들이 비중 있는 역을 맡아 극의 중심을 잡아주고, 윤주희, 조성윤, 김뢰하, 조달환, 이현진, 허재호, 정이연 등은 젊은 에너지로 극에 활력을 불어 넣는다.

‘펀치’ 박경수 작가와 이명우 감독의 의기투합, 이보영과 이상윤 등 대한민국 대표 호감 배우들의 캐스팅으로 방송 전부터 큰 화제를 모으고 있는 ‘귓속말’은, 권력의 베이스캠프인 법률회사 ‘태백’에서 벌어지는 가진 자들의 전쟁과 그 속에서 피어나는 ‘너무도 인간적인 사랑’을 그린 이야기이다. 오는 3월 방송 예정. /parkjy@osen.co.kr

[사진] SBS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