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TV] 남상일, '라스'가 발굴한 국악계 프로입담러

[OSEN=이지영 기자] 남상일이 프로 입담꾼의 면모를 보이며 폭소를 유발했다. 독을 품은 남자들 특집으로 꾸며진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남상일. 시기와 질투는 예술인의 특권이라며 송소희를 비롯 트로트 가수 신유까지 질투하는 모습을 보였다. 거기에 '애인있어요'를 원키로 소화하는 노래 실력까지 선보이며 박수를 받았다.

15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독을 품은 남자들 특집으로 신동, 강형욱, 쇼리, 남상일이 출연했다. 남상일은 송소희의 인지도를 질투하며 "나도 CF 하고 싶다. 규현처럼 잘 생긴 남자들은 사람들이 다가가기 힘들다. 나같은 친근한 이미지가 신뢰가 있어보인다. 은행, 목 아플 때 먹는 약 광고를 하고 싶다"고 욕심을 냈다.

이어 송소희가 했던 유명 통신 광고를 자신의 스타일로 소화해 박수를 받았다. 그는 클럽에 놀러갔다가 쫓긴 사연도 밝히며 "30년을 국악을 하다보니, 몸에 그게 배였다"며 클럽에서 덩실춤을 춘 모습을 재연해 폭소를 유발했다.

그는 "예술인은 시기와 질투가 있어야 발전한다"며 "과거 작은 규모 행사에서 섭외가 왔는데, 안갔다, 후배가 대신 갔는데, 그 모임이 기업인들 행사였다. 이후 후배가 기업 행사에 많이 불려다녔다. 그 일 이후 작은 행사라도 무조건 간다"고 말했다.


이날 그는 "사람들이 국악인이라고 꼭 한정식집에 데리고 간다. 그런데 나도 까르보나라, 고르곤졸라 좋아한다"고 반전 모습을 보였고, "국악인이라면 각혈을 해야하고, 목을 위해 똥물을 마신다 등에 대한 편견이 있는데, 내장이 다 상해야 각혈을 한다. 그건 그냥 그 정도로 열심히 해라는 이야기다. 그리고 요즘 좋은 약 얼마나 많은데 똥물을 먹냐"며 거침없는 입담으로 웃음을 안겼다.

숨어있는 프로 입담꾼들을 잘 발굴하기로 소문난 '라디오스타'. 이날 역시 시청자들이 잘 알지 못했던 남상일을 출연시켜 폭소를 안겼다. 또 한명의 예능인의 탄생을 알렸다.

/ bonbon@osen.co.kr

[사진] '라디오스타'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아늑한 2NE1 떠나 전쟁터로"…산다라박의 제3의 인생 산다라박이 본격적인 홀로서기에 나선다. 음악 영화 '원스텝'을 통해서다. 첫 스크린...

  • [Oh!llywood]...

    가수 머라이어 캐리의 전 남편으로 유명한 닉 캐논이 루푸스 병으로 병원에...

  • [Oh!llywood]...

    팝가수 테일러 스위프트가 자신의 96세 팬을 위해 집에 직접 방문하는 깜짝...

  • [Oh!llywood]...

    팝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때 아닌 사망설로 곤혹을 치뤘다.지난...

  • [오!쎈분석]...

    새로운 색깔로 경기에 임했다. 그러나 변화가 계속됐고 그 중심은 결국...

  • [시리아전] '승리...

    원하던 승전보를 전했다. 월드컵 본선 티켓이 주어지는 2위 자리도...

  • [시리아전]...

    승리는 했다. 그러나 화끈한 공격, 여유있는 운영, 안정적인 수비는...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