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생동성 연애’ 오늘 첫 방송...PD가 꼽은 관전포인트3

[OSEN=유지혜 기자] MBC X 네이버 콜라보드라마 ‘세가지색판타지’의 두 번째 편인 ‘생동성 연애’(극본 박은영·박희권/연출 박상훈)가 오늘(16일) 밤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박상훈 PD가 이 시대 청춘을 위한 판타지 드라마, ‘생동성 연애’의 3가지 관전 포인트를 공개했다.

# 2017. 대한민국. 그리고 청춘

‘생동성연애’는 2017년 대한민국을 살아가는 청춘에 의한, 청춘을 위한, 청춘의 드라마다. 꿈을 이루기 위해 당장 오늘 뭘 먹고 무엇을 해야 할지가 고민인 그들의 삶을 리얼하게 담았다. 피 끓는 연애와 애달픈 취업 걱정 등 팍팍한 현실 속에서, 화끈한 일탈을 꿈꾸는 인생 대역전 판타지를 유쾌하게 그려낸다.

박상훈 PD는 “친구 중에 있을 것 같은 캐릭터들을 현실감 있게 표현했다. 너무나 지지리도 못나서 깔깔 웃다가도 어느 순간 내 얘기 같아서 ‘이불 킥’ 하게 되는 자신을 발견하게 될 것”이라며 청춘의 공감을 이끌어낼 자신감을 내비쳤다.

# 종합선물세트

예상을 뛰어넘는 전개와 장르를 넘나드는 크로스오버의 매력으로 시청자를 사로잡는다. 장르를 넘나드는 이야기가 다채롭게 펼쳐지기 때문에 어디로 튈지 알 수 없다. 슈퍼히어로를 소재로 한 영화 같으면서도 로맨틱 코미디다. 청춘 시트콤 같지만 한편으로는 사회 풍자 드라마다. 시청자의 시선을 끝까지 사로잡을 갖가지 매력을 갖췄다. 마치 선물상자를 여는 것과 같은 기대감을 주는 드라마다. 그래서 ‘생동성 연애’는 청춘을 위한 종합선물세트다.

# 싱크로율 100%, 윤시윤을 비롯한 출연 배우들의 매력

찌질(?)모드에서 히어로모드에 이르기까지 배우 윤시윤의 폭넓은 연기를 바탕으로 생활밀착형 캐릭터를 완벽하게 소화한 조수향, 코믹함으로 극 전체에 에너지를 불어넣는 강기영, 노량진으로 금의환향한 반듯한 김민수까지. 배우들의 완벽한 싱크로율은 시청자에게 강렬한 눈도장을 찍을 준비를 마쳤다.

박상훈 PD는 “웃음 가득했던 촬영 현장의 에너지가 시청자에게 전해지길 기대한다”며 “좋은 배우들과 스태프가 공들여 만든 ‘생동성 연애’의 시너지를 기대해 달라”고 덧붙였다.

3가지 관전 포인트를 공개하며 기대감을 더한 ‘생동성 연애’는 오늘(16일) 밤 11시 10분 MBC를 통해 첫 방송된다.

한편, 콘텐츠 편성과 유통에 새로운 실험작이 될 ‘세가지색 판타지’는 전·후반부 35분물×2회 편성되어 매주 목요일 방송된다. 세가지색 판타지’는 100% 사전제작으로 네이버를 통해 부분 선공개 되며 본방송 직후 네이버 웹버전이 공개된다. / yjh0304@osen.co.kr

[사진] ‘생동성 연애’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임윤아 "'왕사' 새드엔딩? '원산 커플' 팬들엔 서운할 수도" '왕은 사랑한다'의 배우 임윤아가 드라마의 엔딩과 러브라인에 대한 해석을...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