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씨네타운' 양파 "체력 위해 5kg 증량..지금은 11자 복근 생겨"

[OSEN=박진영 기자] 가수 양파가 체력을 위해 체중까지 늘렸다.

양파는 16일 방송된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 출연해 뮤지컬 '보디가드'를 위해 5kg 체중 증량을 하면서 체력을 끌어올렸다고 밝혔다.

양파는 "정말 불가피한 선택이었다. 연습장에 입소를 하고 보니 뮤지컬 배우들이 존경스러울 정도로 스케줄이 빡빡하더라"라며 "연기 수업, 댄스 수업, 노래 수업까지..두 시간 동안 세 개를 한꺼번에 할 수 있는 체력이 요구됐다"고 설명했다.


또 양파는 "가자마자 시체가 되다시피했다. 다크서클이 얼굴을 뒤덮었다. 선배들이 살을 찌워야 견딜 수 있을거라고 팁을 주셨다. 같이 생활을 하면서 몸도 키우다 보니 근육량도 늘고 버틸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양파는 "이제 11자 근육이 생겼다. 다시 빼고 있는 중이다"고 전했다. /parkjy@osen.co.kr

[사진] 보는 라디오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독전’ 진서연 “마약 연기? 최대한 실제처럼 하고 싶었다” 이런 배우가 어디에 있다가 나타났을까.개봉 12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