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정희' 황보, 성형·샤크라·'우결'까지 쿨내 나는 해명 [종합]

[OSEN=이소담 기자] 이토록 ‘쿨내’ 나는 언니라니. 걸그룹 샤크라 출신 황보가 라디오를 찾아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황보는 16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출연해 성형의혹부터 샤크라 재결성과 관련한 생각, 최민용과 ‘우리 결혼했어요’ 출연설까지 화끈하게 언급했다.

이날 황보는 청취자들에게 인사를 전한 후 “일찍 일어나는 게 어렵다. 보통 12시(정오)쯤 일어난다”며 “새벽에 자는데 잠자는 시간이 아깝다”고 말했다. 그녀의 다소 부운 얼굴을 김신영이 언급한 것.

황보와 김신영은 과거 MBC 에브리원 ‘무한걸스’로 예능 호흡을 맞춘 바. 현재까지 두터운 우정을 자랑하고 있는 중이다. 황보는 촬영 당시를 추억하며 “유일하게 연예인과 촬영할 때였다. 밥집 아주머니는 보라 볼 수 있냐”고 말하기도.


최근 밝힌 성형 의혹 해명글에 대해서도 쿨하게 언급했다. 황보는 “‘제 코예요’ 믿어 달라고 웃자고 올렸는데 불려서 성형 의혹으로 단어가 바뀌더라. 제 개인적으로 웃자고 올렸다. 보톡스는 맞아 봤지만 얼굴에 칼을 대진 않았다. 안 하길 잘했다. 상담도 해봤지만 의사 선생님이 개성이 사라질 거라고 말렸는데 감사드린다”고 설명했다.

한 청취자는 젝스키스 콘서트 목격담을 전했다. 너무 예뻐서 놀랐다고. 이와 관련해 황보는 “저에게 기대감이 없어서 그렇다”며 웃었다. 이어 “젝스키스 콘서트를 갔는데 울었다. 창피했지만 고등학교 때 추억이 생각나서 마지막 곡에 눈물이 나더라”고 덧붙였다.

샤크라 재결합을 묻는 질문을 많이 받아왔을 터. 김신영은 “딱 선을 긋지 않냐”고 언급했고, 황보는 “희망을 주면 안 된다고 생각한다. 솔직히 저희 그룹은 그 정도 전설은 아니다. 그때보다 예쁠 수 없고 그때보다 춤 잘 출 수 없다. 그리고 아마 애들이 안 할 거다”고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또한 tvN 새 예능프로그램 ‘10살차이’로도 뜨거운 관심을 받은 바. 황보는 “저희는 덕분에 합법적으로 양다리를 한 거고, 사람들은 대리만족하지 않겠냐”고 말했다.

오랜만에 MBC 예능프로그램 ‘우리 결혼했어요’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최민용이 황보와 출연을 희망했다고. 이와 관련해 황보는 “웃었지만 오빠가 ‘실버타운 갈 나이니까 그건 아닌 것 같다. 게다가 너는 한 번 해봤잖아~’라며 억울하다고 하더라”고 전했다. / besodam@osen.co.kr

[사진] 보이는 라디오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하나 "열애설은 오해..어떤 분은 결혼 축하한다고" 이하나가 열애설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16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의 한...

  • [Oh!llywood]...

    가수 머라이어 캐리의 전 남편으로 유명한 닉 캐논이 루푸스 병으로 병원에...

  • [Oh!llywood]...

    팝가수 테일러 스위프트가 자신의 96세 팬을 위해 집에 직접 방문하는 깜짝...

  • [Oh!llywood]...

    팝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때 아닌 사망설로 곤혹을 치뤘다.지난...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