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llywood] '러브액츄얼리' 뭉쳤다..첫 촬영은 리암 니슨♥토마스 생스터

[OSEN=박소영 기자] 영화 '러브 액츄얼리'가 14년 만에 단편으로 재탄생하는 가운데 배우들이 첫 촬영에 돌입했다.

16일(현지 시각) 외신 보도에 따르면 리암 니슨과 토마스 생스터는 이날 런던에서 촬영을 진행했다. 두 사람은 부자 관계로 14년 후를 연기하게 됐다.

'러브 액츄얼리'는 2003년 개봉해 지금까지도 회자되는 연말 대표적인 로맨스물이다. 오는 5월 25일에 열리는 '레드 노즈 데이'를 기념해 10분 정도 분량의 단편 영화로 재탄생된다.

리암 니슨과 토마스 생스터 외에 휴 그랜트, 콜린 퍼스, 로라 리니, 키이라 나이틀리, 마틴 맥커친 등이 출연한 바 있다.
/comet568@osen.co.kr

[사진] 영화 스틸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독전’ 진서연 “마약 연기? 최대한 실제처럼 하고 싶었다” 이런 배우가 어디에 있다가 나타났을까.개봉 12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