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초점]당당했던 홍상수♥김민희, 국내서도 입 열까

[OSEN=김경주 기자] 불륜설 논란 이후 처음으로 함께 모습을 드러낸 홍상수 감독과 배우 김민희는 당당했다. 두 사람을 둘러싼 논란에 위축된 모습은 전혀 찾아볼 수 없었고 오히려 서로 손을 잡고 귓속말을 하는 등 시종일관 행복하고 당당한 모습이었다.

홍상수 감독과 김민희는 지난 16일(현지시각) 진행된 제67회 베를린 국제영화제 경쟁 부문 공식 포토콜과 기자회견에 모습을 드러냈다.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경쟁 부문에 진출한 홍상수와 김민희는 손을 잡은 채 레드카펫을 함께 밟았는가 하면 포토콜에선 홍상수 감독은 김민희의 허리를 감싸 안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이어진 기자회견에선 두 사람 사이의 관계를 인정하는 듯한 발언을 해 화제를 모았다. 홍상수 감독은 영화 내용 중 김민희가 연기한 장면과 관련해 그녀의 의견이 들어갔는지를 묻는 질문에 “우리는 가까운 관계다. 그래서 그녀의 의견을 많이 묻는다. 김민희의 대사와 홍상수 개인의 대사가 혼합된 것이다”라고 답했다.


불륜설에 휩싸인 것을 알고 있는 상황에서 김민희와의 관계를 ‘가까운 관계’로 표현한 것은 관계를 인정하는 발언이라는 게 중론이다.

김민희 역시 사랑에 대해 “진짜 사랑이라는 것이 있다면, 그것이 진짜 사랑인 거라면 어떤 태도도 수용하고 받아들여야한다는 걸 알아가게 되는 것 같다”고 의미심장한 발언을 했다.

이처럼 두 사람은 베를린 영화제 현장에서 당당한 모습으로 자신들의 관계를 인정했다. 불륜 논란이 불거진 이후 단 한마디도 하지 않았던 것과는 사뭇 다른 모습이었다.

이에 국내에서도 두 사람의 입을 통해 관계에 대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그럴 가능성은 희박하다는 것이 대부분의 의견.

사생활에 비교적 자유로운 해외와 달리 국내에선 사생활에도 민감하게 반응하기 때문에 국내에서 입을 열 가능성은 낮다는 분석이다. / trio88@osen.co.kr

[사진] ⓒAFPBBNews = News1(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박시은 "가수 데뷔? 춤·노래 연습 중..아이유 좋아해" ;연예인이 되고 싶어요"라며 야무지게 꿈을 밝히던 소녀가 어느덧 17살이...

  • [Oh!llywood]...

    윌 스미스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지드래곤의 팬임을 자처했다.윌 스미스...

  • [Oh!llywood]...

    '이빨 빠진 데미 무어?'할리우드 톱스타 데미 무어가 앞니가 빠진 채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린제이 로한이 배우로 돌아온다.최근까지도 수많은 사건 사고에...

  • [유구다언] '허정무...

    지난 2014년 7월 11일 '차기 사령탑에 허정무 감독을 추천합니다!'는...

  • [한국 이라크]...

    슈틸리케 감독이 강조한 점유율 축구는 무의미했다.한국은 8일(이하...

  • '전설' 이형택,...

    "아주 잘했고 자랑스럽다. "'한국 테니스의 자존심' 정현(21, 삼성증권...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