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박준금에 김현숙까지, '추리의여왕' 명품 조연라인업 완성



[OSEN=정소영 기자] 권상우와 최강희의 역대급 조합으로 주목받고 있는 ‘추리의 여왕’의 명품 조연라인업이 공개됐다.

KBS 2TV 수목드라마 '김과장' 후속으로 오는 4월 방송될 ‘추리의 여왕’(극본 이성민, 연출 김진우, 유영은, 제작 에이스토리)에 박준금, 전수진, 안길강, 양익준, 김현숙, 김민재, 박병은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최고의 주가를 자랑하고 있는 연기파 대세 배우들이 총 출동한다.

‘추리의 여왕’은 생활밀착형 추리퀸 설옥과 하드보일드 베테랑 형사 완승이 완벽한 공조파트너로 거듭나 범죄로 상처입은 이들의 마음까지 풀어내는 휴먼 추리드라마. 완전 범죄를 꿈꾸는 범인들의 기발한 트릭을 기막힌 추리로 깨뜨리는 지적 쾌감은 시청자의 두뇌RPM을 급상승시킬 예정이다.

이에 배우 박준금, 전수진, 안길강, 양익준, 김현숙, 김민재, 박병은 등 이름만 들어도 캐릭터가 상상되는 개성만점 연기파 배우들은 최강희, 권상우와 함께 추리수사물 특유의 긴박하고 역동적인 극의 재미와 긴장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릴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 박준금-전수진, 얄밉지만 미워할 수 없는 허당 모녀(母女)

출연하는 작품마다 개성만점 캐릭터로 사랑받는 중견배우 박준금은 검사 아들 둔 유세에, 고상한 척 허세 가득한 얄미운 시어머니 ‘박여사’로, 드라마 ‘태양의 후예’와 ‘보이스’에서 몸을 사리지 않는 강렬한 연기로 시청자에 눈도장을 톡톡히 찍은 전수진은 철없는 시누이 ‘호순’ 역을 맡는다.

며느리 설옥(최강희 분)이 경찰이 되는 것을 막으려고 사사건건 간섭하고 철저하게 감시하지만 매번 거꾸로 당하기만하는 박여사와 심리학 전공이면서도 항상 설옥에게 거짓말을 들키고마는 호순은 얄미우면서도 어딘가 허당미 넘치는 귀여운 반전매력으로 시청자들의 웃음코드를 자극할 예정이다.

◇ 안길강-김현숙, 감초 그 이상의 재미&케미

주연 잡는 감초연기의 달인, 김현숙은 설옥의 고교동창생 ‘경미’로 등장해 극에 활력을 불어넣는다. 이혼 후 위자료로 반찬가게를 운영하는 경미는 설옥에게 시어머니의 감시를 피해 숨돌리며 추리할 수 있는 널널한 알바자리와 치밀한 알리바이를 제공하는 숨은 활약을 펼친다.

선역과 악역을 자유자재로 오가는 명품 배우 안길강은 마약반의 에이스 완승(권상우 분)에게 오히려 업무지시를 받으며 끌려 다니는 안쓰러운 고참 ‘배팀장’ 역을 맡아 생계형 현실형사의 고단함까지 묻어나는 연기내공으로 감초, 그 이상의 재미를 선사한다.

◇ 김민재-박병은-양익준, 안방극장 접수하러 온 충무로 대세 배우들

최근 영화 ‘더킹’에서 부패한 언론인으로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한 배우 김민재는 완승의 파트너 형사인 ‘동기’로 열연한다. ‘베테랑’,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등 같은 경찰 역이라도 자신만의 디테일을 더해 색다른 캐릭터로 완성시켜왔던 만큼 ‘추리의 여왕’에서 보여줄 그의 새로운 형사캐릭터에 대한 기대가 모아진다.

영화 ‘암살’의 악랄한 일본군 장교와 드라마 ‘캐리어를 끄는 여자’의 냉혹한 킬러로 절대 악역의 서늘한 카리스마를 보여준 배우 박병은은 이번 작품에서는 훈훈한 외모에 젠틀한 미소로 팬클럽까지 몰고 다니는 대한민국 최고의 프로파일러 ‘우경감’으로 극과 극의 연기변신을 선보인다.

영화감독 겸 배우 양익준은 조폭 두목 장도장 역을 맡는다. 드라마 ‘감격시대’, ‘괜찮아 사랑이야’, ‘밤을 걷는 선비’ 등 스크린 안팎에서 강렬한 역할을 도맡아온 양익준은 이번 작품에서도 리얼톤의 현실감 넘치는 악역 연기로 극의 긴장감을 극대화시킬 전망이다

제작사 에이스토리 측은 “권상우, 최강희에 이어 박준금, 전수진, 안길강, 양익준, 김현숙, 김민재, 박병은까지 믿고 보는 대세 배우들이 뭉친 만큼 개성 넘치는 독특한 드라마의 탄생을 기대하셔도 좋다”고 자신하며 “생활감이 녹아 든 깨알 같은 감초연기와 극성 강한 캐릭터들이 한데 어우러지면서 깨알 재미와 쫄깃한 긴장감을 함께 선사할 ‘추리의 여왕’에 많은 기대와 관심을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권상우와 최강희의 신선한 조합과 탄탄한 연기파 조연진의 합류로 드라마에 대한 기대치를 높여가고 있는 ‘추리의 여왕’은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김과장’ 후속으로 오는 4월 방송될 예정이다. / jsy901104@osen.co.kr

[사진] 한아름컴퍼니, 코엔스타즈, 엘르, 브룸스틱,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박형식 “군대? 로망 전혀 없어요..학교졸업 후 갈 계획” 젊은 남자배우들의 ‘품귀’ 속에 박형식은 말 그대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라라 앤서니(37)와 NBA 스타 카멜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데인 드한이 첫 아이의 아빠가 됐다.데인 드한과 그의 아내...

  • [Oh!쎈...

    미국 현지시각으로 5월 21일 저녁 8시 라스베가스에 위치한 티모바일...

  • 수면 위로 떠오른...

    KGC 에이스 이정현(30·KGC)이 논란의 중심에...

  • [오!쎈人, UCL]...

    유벤투스의 단단한 방패가 FC바르셀로나를 무기력하게 만들었다.  유벤투스는...

  • [오!쎈픽,...

    조세 무리뉴 감독이 안토니오 콘테 감독에게 한 방 먹이며 다음 시즌 뜨거운...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