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최파타' 딘딘 "피자 광고로 번 돈 아버지 드렸다"

[OSEN=박판석 기자] 래퍼 딘딘이 광고로 번 돈을 아버지께 드렸다고 밝혔다.

딘딘은 17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서 "대세들만 찍는다는 피자 광고를 찍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광고로 번 돈 어디에 썼냐는 질문에 "피자 광고로 번 돈을 모두 아버지 드렸다"며 "생색내면서 자동이체로 보내드렸다"고 덧붙였다. /pps2014@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청년경찰' 박서준 "정우성·이정재의 멋짐은 넘사벽" 박서준이 정우성-이정재의 '케미'를 치켜세웠다. 26일 오전 10시, 종로구...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