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최파타' 자이언티X딘딘이 밝힌 #효도 #양화대교 #지드래곤 [종합] 

[OSEN=박판석 기자] 대세 가수 자이언티와 래퍼 딘딘이 솔직한 면모를 드러냈다.

17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딘딘과 자이언티가 출연했다.

자이언티는 지난 1일 오랜만에 새 앨범 'OO'를 발매했고 음원차트 줄세우기를 하면서 큰 사랑을 받았다. 자이언티는 "이번 앨범을 통해서 줄세우기를 처음해봤다"며 "정말 감사하고 느낌이 다르다"고 소감을 전했다.

딘딘은 자이언티에 대한 무한애정을 표현했다. 딘딘은 "자이언티를 진짜 좋아한다"며 "좋아한다는 것은 방송용 표현이다. 자이언티는 진짜 좋아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자이언티의 음악을 계속 칭찬했다.


딘딘은 철부지에서 효자로 거듭났다. 딘딘은 대세 답게 피자광고를 촬영했다. 그리고 피자 광고로 번 돈을 모두 아버지께 드렸다고 밝히면서 특별한 면모를 보여줬다.

딘딘은 '무한도전' 출연 이후에 역사에 관심이 생겼다고 밝히면서 최근 상하이 임시정부나 윤봉길 의사 의거 장소등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또한 그는 "요새 역사 공부 열심히 하고 있다. 술자리에서 안주로 역사 이야기를 한다"고 털어놨다.

자이언티의 새 앨범에는 지드래곤과 빈지노 등 대세 아티스트들이 함께했다. 자이언티는 지드래곤과 함께한 '컴플렉스'에 대해 "말이 필요 없었다. 함께 녹음을 하지는 못했다. 콘서트와 컴백 일정을 소화하는 와중에 3번이나 수정 녹음해서 보내주셔서 정말 감사했다"고 말했다.

대세 아티스트가 된 자이언티는 이문세, 볼빨간사춘기 등과 콜라보레이션 작업을 해보고 싶다고 밝혔다. 자이언티는 "선배님들과 함께 작업을 해보고 싶다"며 "이문세 선배님과 잔잔한 노래도 해보고 싶고 여성 가수들과 듀엣을 해본적이 별로 없어서 볼빨간사춘기나 블랙핑크 등과 함께 해보고 싶다"고 밝혔다.

자이언티 하면 떠오르는 대표곡은 '양화대교'. 자이언티는 '양화대교'의 히트를 예상하지 못했다고 언급했다. 그는 "일기장에나 쓸 법한 가사를 적었다. 크게 사랑을 받아서 다행이라고 생각했다. 그 이후로 음악이 많이 바뀌었다"고 설명했다.

자이언티는 두 명의 누나를 두고 있다고 밝히면서 여자들의 마음을 잘 아는 것 같다고 했따. 딘딘과 자이언티는 뜻을 알 수 없는 선물을 주는 선배에 대한 고민을 털어놓는 청취자의 사연을 두고 날카로운 조언을 했다. /pps2014@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송일국 "아내는 내 최고의 매니저, 늘 적극적으로 지지" 소극장 공연에 대한 갈망이 있을 때, 거짓말처럼 적절한 타이밍에 찾아온 작품이 바로...

  • [Oh!llywood]...

    윌 스미스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지드래곤의 팬임을 자처했다.윌 스미스...

  • [Oh!llywood]...

    '이빨 빠진 데미 무어?'할리우드 톱스타 데미 무어가 앞니가 빠진 채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린제이 로한이 배우로 돌아온다.최근까지도 수많은 사건 사고에...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