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안녕하세요' 스무살 엄지 "신비랑 야간찜질방 가고 싶다"

[OSEN=조경이 기자] '안녕하세요' 여자친구 신비와 엄지가 올해 스무살이 됐다. 

20일 방송된 KBS 2TV '안녕하세요'에서 게스트로 여자친구 신비와 엄지, 래퍼 지조가 출연했다.  

성인이 되면 하고 싶은 것에 엄지는 "주민등록증을 써보고 싶다"고 했다. "신비랑 둘이 야간찜질방에 가고 싶어요"라고 덧붙였다.

신비는 "새해 첫날 회사 분들과 술을 한잔 했다"고 전했다.   

rookero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